두산, 시범경기 입장수익금 1억원 사회공헌기금으로 기부

김지현 기자 / 입력 : 2016.04.11 09:09 / 조회 : 1685
  • 글자크기조절
image


두산 베어스가 시범경기 입장수익금 1억원 전액을 사회공헌기금으로 기부했다.

두산은 지난 5일 NC와의 홈개막전에 5천만 원을 세계적인 아동구호기관인 '세이브더칠드런'에 '학대피해아동 보호 및 지원 기금'으로 전달했다. 9일 넥센전에는 나머지 5천만 원을 직무 수행 중 사망하거나 상이를 입은 소방공무원 등에 대한 지원사업을 펼치는 '대한소방공제회'에 '순직.공상 소방공무원 지원기금'으로 전달했다.

프로야구를 사랑하는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다하기 위해 두산은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