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토니안, 응급실 女의사 집 초대 "흥미진진한데?"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7.03.17 08:45 / 조회 : 112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SBS


방송인 토니안이 자신의 어머니를 도와준 응급실 여의사를 자신의 집으로 초대했다.

17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토니안이 여의사를 본인의 집으로 초대하는 모습이 공개될 예정이다.

당시 녹화에서 토니안은 과거 응급상황에서 어머니를 돌봐준 응급실 여의사를 만났다. 토니안은 여의사에게 은혜를 갚기 위해 집에서 손수 저녁 식사를 대접하기로 했다.

토니안과 여의사는 처음 만났음에도 불구하고 자연스럽게 대화를 나눠 스튜디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줄곧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지다 보니 토니안은 자연스럽게 자신의 방을 공개하며 구경시켜 주는 등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이를 지켜보는 네 명의 어머니들은 "첫 만남에 방까지 구경한다"며 두 사람의 마음을 궁금해했고, MC 신동엽도 "이거 흥미진진한데"라며 두 사람의 관계가 발전할 수 있을지에 대해 어머니들의 기대감을 부추겼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