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4월 21일 4집 컴백 확정..1년 6개월만 활동 재개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7.03.17 09:40 / 조회 : 9791
  • 글자크기조절
image
가수 아이유 /사진=김휘선 기자


가수 아이유가 정규 4집 발매일을 4월 21일로 전격 확정하고 컴백을 공식화했다.

아이유 소속사 로엔-페이브엔터테인먼트는 "아이유가 오는 4월 21일 4번째 정규 음반을 발표하고 음악 팬과 재회한다"며 17일 이 같이 밝혔다. 소속사는 또한 "정규 4집 발매일에 앞서 오는 3월 24일과 4월 7일 두 차례에 걸쳐 선공개곡 발표가 이뤄진다"고 전했다.

아이유의 이번 컴백은 미니 4집 '챗셔' 이후 약 1년 6개월여만에 이뤄지는 것이다. 아이유는 오랜 공백기 동안 꾸준히 새 음반 준비에 박차를 가해 온 만큼 아티스트 아이유의 새로운 변신을 이번 신보 속에 고스란히 담을 전망이다. 정규 4집의 앨범 역시 아이유가 직접 프로듀싱을 도맡는 등 음악적 성장을 입증할 예정이다.

소속사는 "현재 막바지 작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아이유는 이번 음반에서 다양하고 실력 넘치는 음악인들과의 협업을 비롯, 다양한 시각의 작업을 펼쳐보일 것"이라며 " 특유의 서정성에 실험적 시도를 더한 웰메이드 음반을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아이유는 24일 첫 번째 선공개곡을 시작으로 약 5주에 걸친 대규모 프리 릴리즈(PRE-RELEASE) 프로젝트를 가동, 새 음반 속 콘셉트를 미리 느낄 수 있을 만한 음악 및 티저 콘텐츠를 연이어 소개하는 등 본격적인 컴백 카운트다운에 돌입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