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이아이피' 김명민 "욕·담배 연기 원 없이 했다"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7.08.16 22:05 / 조회 : 135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영화 '브이아이피' 네이버 무비토크 라이브 방송화면


배우 김명민이 영화 '브이아이피'를 통해 욕, 담배 연기를 원 없이 했다고 밝혔다

김명민은 16일 방송된 네이버 V라이브 영화 '브이아이피' 무비토크에서 "이번 촬영을 하면서 욕 연기를 정말 많이 했다"라고 말했다.

김명민은 "평소에도 욕을 안 하는 편이 아니다. 그럼에도 정말 많이 했다. 힘든 점도 없었다. 그냥 하던 대로 촬영했다"라고 말했다.

김명민은 또한 "이번 촬영을 통해서는 담배도 많이 피웠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그럼에도 건강에는 문제가 없다"고 답했다.

이에 앞서 박훈정 감독은 "이번 촬영에서의 분위기 메이커는 김명민이 도맡았다"라고 답했다.

'브이아이피'는 국정원과 CIA의 기획으로 북한에서 온 VIP가 연쇄살인사건 용의자로 지목되면서 그를 두고 은폐하려는 자, 반드시 잡으려는 자, 복수하는 자 등 서로 다른 목적을 가진 네 남자의 이야기를 그리는 범죄영화.

김명민, 장동건, 박휘순, 이종석 등이 출연했다. '브이아이피'는 오는 24일 개봉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