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방 '믹스나인', 시청률 1.9%로 출발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7.10.30 07:34 / 조회 : 79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방송화면 캡처


JTBC 새 예능프로그램이 1%대 시청률로 출발했다.

30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9일 첫방송 된 '믹스나인'은 1.919%의 시청률을 기록했다.(전국 유료가구 기준)

이날 '믹스나인'에서는 YG엔터테인먼트의 수장 양현석이기획사를 돌며 믹스나인에 참가할 지원자들을 선별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한편 '믹스나인'은 대한민국 스타 지망생들의 땀과 눈물을 엿볼 수 있는 오디션프로그램. 대한민국 최고 제작자이자 YG의 수장인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가 전국의 크고 작은 기획사를 찾아가 스타 지망생들의 실력을 확인하는 프로그램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