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희, 매니저 일진설 사과 "상처 입은 분들께 죄송"

상암=이경호 기자 / 입력 : 2019.01.02 11:32 / 조회 : 111042
  • 글자크기조절


image
광희/사진=이기범 기자


그룹 제국의 아이들 출신 광희가 최근 불거진 자신의 매니저의 학창시절 일진설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광희는 2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최근 논란이 됐던 매니저의 학창시절 일진설에 대해 "죄송하다"고 말했다.

광희는 이날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함께 출연한 매니저 유시종 씨의 일진설 논란 이야기가 나오자 "얼마 전에 있었던 그런 일이 있었다. 상처 입은 여러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그는 "저희로 인해서, 많은 분들이 걱정하시고 마음 써주신 분들이 있어서 죄송스러운 마음이 있다"고 털어놓았다.

또한 향후 '전지적 참견 시점' 출연과 관련해 "회사, 제작진과 상의해서 정리할 거라고 들었다. 이번 일은 여러가지로 많은 분들께 죄송하고, 걱정 끼쳐 드려서 마음이 쓰인다. 죄송합니다"고 말했다.

광희는 지난 2017년 3월 13일 입대한 후, 지난해 7일 전역했다. 전역 직후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매니저 유시종과 함께 출연했다. 지난해 12월 23일 방송 직후 매니저가 일진설 논란에 휩싸였고, 매니저는 소속사 본부이엔티에서 퇴사했고, 논란이 된 학창시절 일과 관련해 사과의 뜻을 전했다.

한편 '주간아이돌'은 2019년 개편을 통해 MC에 변화를 꾀했다. 조세호, 황광희, 남창희가 새 MC로 발탁돼 시청자들과 만난다. 오는 9일 오후 5시 MBC에브리원, MBC뮤직을 통해 새로운 모습으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