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메이비 "윤상현 단점? 사주는 옷이 너무 과하다"

문솔 인턴기자 / 입력 : 2019.05.27 23:48 / 조회 : 116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 방송화면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 메이비가 윤상현의 단점을 털어놨다.

27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 메이비가 절친인 개그우먼 권진영과 오랜만에 만나 수다를 나눴다.

이날 메이비의 절친인 개그우먼 권진영이 등장했다. 권진영은 메이비가 결혼 전에 남자들에게 인기가 많았다고 폭로했다. 이에 윤상현은 부글거리는 모습을 보였지만 이내 권진영이 "근데 메이비가 집에만 있었다"고 말하자 안심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윤상현은 메이비와 권진영에게 오랜만에 좋은 시간을 보내라고 보내줬다. 집에서 윤상현은 아기들 셋을 보다가 청소까지 싹 마쳤다.

권진영은 "윤상현이 아무리 자상하고 잘생겨도 이럴 때는 욕 나온다 했던 적 없어?"라고 물었다. 권진영은 자신의 남편에 대한 험담도 털어놨지만 메이비는 그런 적 없다고 답해 할 말을 잃게 만들었다.

그러나 이어 메이비는 "화낸 적은 없는데 무조건 우긴다. 그리고 귀가 얇다"고 폭로했다. 이어 "내가 옷을 나가서 쇼핑할 수 없으니 윤상현이 옷을 잘 사준다. 그런데 옷들이 다 과하다. 내가 입은 걸 보고 윤상현이 환하게 웃는데 안 입을 수가 없다"고 털어놨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