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캐나다 친구들, 오감자극 '불족발 체험' 성공[별별TV]

최유진 인턴기자 / 입력 : 2019.07.18 21:43 / 조회 : 92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every1 예능프로그램 '어서와~한국은 처음이지?' 방송 캡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캐나다 친구들이 불족발을 먹으며 만족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캐나다 친구들이 불족발을 먹으며 한국 여행에 만족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캐나다 친구들이 주문한 매운 족발이 나왔다. 데니는 불족발을 입에 대자마자 매워하며 힘들어했다. 다른 친구들은 너무 맛있다며 좋아했다. 하지만 이들도 이내 헛기침을 하고 입술이 빨개지며 괴로워했다.

데린과 카일 사이에는 경쟁심이 불타올랐다. 데린은 깻잎에 불족발과 매운 김치까지 함께 넣어 싸먹었다. 이에 질세라 카일 역시 깻잎에 불족발과 생마늘을 넣어 싸먹었다. 두 사람이 무모한 싸움을 하고 있을 때 데니와 샘은 매워서 머리까지 아프다며 힘들어했다.

불족발을 맛있게 먹던 이들은 한국 여행에 대해 이야기하기 시작했다. 카일과 데니는 "휴가 중인데 지금껏 이런 휴가는 없었다"며 "모든 게 높은 수준의 휴가였다"며 만족해했다. 데니는 "전쟁기념관도 굉장했다"며 "캐나다가 그렇게 많은 참여를 했다는 것이 기쁘고 자랑스러웠다"고 말했다.

샘은 "야구장에서 큰 에너지를 느낄 수 있어서 좋았다"고 했고, 데린은 "모든 일을 다 기억하고 싶다"며 한국 여행에 대한 넘치는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들은 다 함께 즐거웠던 여행을 떠올리면서 건배를 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