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로 돌아온 옹성우, 위로를 위로할 'WE BELONG'[6시★살롱]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0.01.09 18:00 / 조회 : 90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WE BELONG' MV 캡처


가수 겸 배우 옹성우가 신곡 'WE BELONG'(위 빌롱)으로 팬 위로(WELO)에게 따뜻한 위로의 메시지를 전했다.

옹성우는 9일 오후 6시 주요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디지털 싱글 'WE BELONG'(위 빌롱)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옹성우는 지난해 워너원 해체 이후 JTBC '열여덟의 순간'에 출연하며 가수보다는 배우로서 활약을 펼쳐왔다. 그간 프로젝트 싱글과 드라마 OST 등 두 차례 음원을 발매한 바 있지만, 자신의 이름을 걸고 본격적인 음원을 발표한 것은 워너원 이후 처음이라고 볼 수 있다.

첫 싱글 'WE BELONG'은 옹성우의 자전적 이야기이자, 청춘에게 전하는 위로를 담은 곡이다. 특히 이번 곡은 옹성우가 직접 작사와 작곡에 참여해 눈길을 끈다. '무슨 일이 있어도 함께 하자'는 메시지를 별자리, 우주 등에 빗댄 아름다운 노랫말은 옹성우의 감성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다.

Uh 때론 다투고 싸워도

우리 혹시 멀어져도

연결돼있지 서로

마치 별자리처럼

그 누가 널 울게 한 대도

내가 되어줄게 네 위로

Like you did to me, babe

Yeah, we belong together

I am nothing without you

So I wanna be with you

늘 난 너의 곁에 있을게

네 손 놓지 않을게

We belong, we belong, we belong in love


'WE BELONG'은 청량하고도 따뜻하다. 어쿠스틱 기타와 함께 편안하게 시작하지만, 후렴에 미니멀한 신스와 후반부 일렉 기타가 더해져 분위기를 고조시킨다. 2절 초반 나지막이 읊조리는 옹성우의 보컬은 그간 보여준 탁 트인 발성과는 다른 새로운 매력이다.

뮤직비디오도 감각적인 세트장을 배경으로 음악처럼 포근한 분위기를 선사한다. 편안한 홈웨어부터 슈트까지 다양한 옹성우의 모습들은 팬들에게 하나의 선물이 될 것으로 보인다.

옹성우는 앨범 소개글에서 곡에 대해 "이 곡은 나의 걱정과 고마움이 담겨 있다"며 "내 마음속 위로 같은 곡"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한 해를 시작하며 따뜻하면서도 청량한 이 곡이 많은 이들에게 위로가 됐으면 한다"는 바람을 전했다.

직접 작사와 작곡까지 참여하며 워너원 이후 다시 한번 가수로서 자신의 감성을 뽐낸 옹성우. 앞으로도 연기와 음악을 병행하며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길 기대하게 만든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