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스센스' 자동차 수집가 '천여대 보유'..진짜? 가짜?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0.10.15 21:07 / 조회 : 107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tvN 예능 '식스센스' 방송 화면


'식스센스'에서 가짜 '이색 수집가' 찾기가 펼쳐졌다.

15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식스센스'에서는 정용화가 출연해 '식스센스' 멤버들과 함께 이색 수집가를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정용화가 멤버들과 함께 첫 번째로 찾은 곳은 옛날 감성을 자극하는 '자동차 수집장'이었다.

자동차 수집가는 "1978년부터 수집해서 지금까지 약 천여 대를 모았다. 박정희 전 대통령이 경부고속도로 개통식 때 타고 왔던 차부터 영화 '남산의 부장들'에서 이병헌이 몰던 '크라운 슈퍼살롱'까지 한국의 근현대사를 대변한다"고 전했다.

하지만 수많은 차를 본 유재석은 "이분이 자동차 수집가는 아닐 수 있다"며 의심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