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혁명' 더보이즈 영훈 "첫 연기 도전, 서툴지만 재밌었다"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0.12.28 09:42 / 조회 : 62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크래커 엔터테인먼트


그룹 더보이즈(THE BOYZ) 멤버 영훈이 '연애혁명' 종영을 앞두고 소감을 전했다.

영훈은 27일 공식 팬카페를 통해 카카오 TV 오리지널 드라마 '연애혁명'(제작 메리크리스마스)의 종영 소감을 전했다.

더보이즈 중 첫 타자로 올해 첫 연기 도전에 나선 영훈은 '연애혁명'에서 '공주영'의 10년 지기 절친이자 완벽한 비주얼의 인기남 '이경우' 역을 맡아 연기했다.

영훈은 "첫 연기 도전이었다. 걱정도 많이 되고 서툴기도 했지만 재미있었다. 새로운 도전을 앞으로도 계속해보려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까지 '연애혁명'을 재미있게 시청해 주신 모든 분들이 제 원동력이었다"며 "현장에서 예쁘게 나올 수 있도록 도와주시고 격려해 주신 감독님, 작가님, 스태프분들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그는 "'연애혁명'을 바탕으로 더 성장하겠다. 다양한 활동으로 많은 모습을 약속할 테니 기대해달라"고 작품에 대한 애정과 앞으로의 활동에 대한 각오를 전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