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최백호 선생님 노래, 정말 많이 위로 받았어요"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2.02.21 07:04 / 조회 : 5011
  • 글자크기조절
image
방탄소년단(BTS) 뷔가 최백호의 노래를 듣고 많은 위로를 받았다고 밝혔다.

뷔는 지난 20일 팬 커뮤니티 위버스를 찾아 팬들과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한 팬이 "요즘 듣고 있는 노래가 무엇이냐"고 질문하자 뷔는 최백호의 '바다 끝'이라고 답하고 "선생님 노래듣고 정말 많이 위로 됐어요"라고 덧붙였다.

image


이 노래는 지난 2017년 발매한 최백호의 데뷔 40주년 앨범 '불혹'에 수록된 곡으로 최백호의 깊은 목소리를 느낄 수 있다. 드라마 '나빌레라'에서 극 중 '덕출'이 마침내 발레리노로 데뷔했지만 알츠하이머 진단을 받고 눈물을 흘리며 70년 인생을 되돌아보는 파노라마 엔딩신에 흘러나와 깊은 인상을 남겼다. 뷔는 웹툰 '나빌레라'를 팬들에게 추천한 바 있다.

▶최백호 (Choi Baek Ho) - 바다 끝 (End of the Sea) MV

지난 2015년도에도 뷔는 최백호가 피처링한 스웨덴 세탁소의 '두 손, 너에게'를 추천한 바 있어 오랜 시간 최백호의 노래를 통해 위로를 받았음을 짐작케 했다.

뷔가 최백호의 음악을 추천하자 멜론 실시간 검색어 1위에 '바다 끝'을 비롯해 6위에 '최백호'가 올라와 뜨거운 반응을 입증했다.

또 "좋아하는 일본 아티스트 있냐"는 일본 팬들의 질문에 일본 록밴드 안전지대의 보컬이자 싱어송라이터인 '타마키 코지'라고 답했다. 타마키 코지는 일본인을 구하려다 목숨을 잃은 의인 故이수현을 완벽한 영웅으로 칭하며 '스텝'이라는 노래를 헌정한 바 있어 한국과 특별한 인연이 있기도 하다.

image
뷔가 타마키 코지를 언급하자 야후재팬 실시간 검색어 1위에 타마키 코지가 올라와 일본인들에게도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또 다른 일본 팬이 일본의 2인조 그룹 '요아소비'(YOASOBI)의 곡을 들어보라고 추천하자 뷔는 "듣고 있어요"라며 답했다.

요아소비 역시 일본 트윗 실시간 트렌드에 등극했다. 이를 알게 된 요아소비는 "노래를 추천해준 뷔에게 감사하고 질문을 한 팬에게 큰 감사를 드린다"며 감동했다. 요아소비에서 작사,작곡, 프로듀싱을 맡고 있는 아야세는 SNS에 "태태..."라고 쓰며 다양한 이모지로 마음을 표하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뷔는 노래 추천 외에 점심 메뉴를 추천하거나 소소한 얘기로 팬들과 소통을 이어갔다. 격리 기간 중에 "집에서 더 이상 할 게 없다"는 팬의 고민에는 "영화보고 노래 듣고 사색하고 낮잠 자고 게임 좀 하고"라며 격리 기간 중 자신의 경험담으로 답했다.

image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