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뭐하니' 라섹 유재석 컴백..강원도 '만나상회' OPEN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03.04 09:34 / 조회 : 58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놀면 뭐하니?' 유재석이 오랜만에 부캐 '라섹'을 소환한다.

5일 방송되는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연출 박창훈 김진용 한승훈 왕종석 신현빈/ 작가 최혜정)에서는 강원도 바닷가 마을 한 켠에 자리잡은 '만나상회'에서 1일 식당 주인이 되는 유재석, 정준하, 하하, 신봉선의 모습이 그려진다.

그동안 '놀면 뭐하니?'에서 유재석은 라면 가게 아르바이트를 거쳐, 부캐(부 캐릭터) 라면 끓이는 섹시한 남자 '라섹'이 되어 '인생 라면' 가게를 운영한 바 있다. 당시 유재석 혼자 요리하고, 테이블을 치우고, 손님들과 토크까지 멀티플레이로 일을 했다면, 이번에는 멤버들과 함께 1일 식당 확장판을 선보인다. 역할을 분담하는 것은 물론, 각자의 주특기 음식 메뉴로 손님들을 맞을 예정.

공개된 사진 속 유재석은 주방에서 라면을 끓이고 있다. 면을 휘젓는 손놀림이 범상치 않은 그의 모습이 라면 계를 들썩이게 한 '라섹'의 귀환을 알린다. 하하는 "유산슬 라면 그분 맞죠?"라며, 스타 셰프 '라섹'을 알아봤다고 해, 활약을 궁금하게 한다.

이날 유재석은 덜컥 맡게 된 '만나상회' 식당에 "내가 경험이 있잖아"라며 부캐 '라섹'을 소환했다. 갑작스러운 주방 컴백에 그는 초반 버퍼링이 걸린 듯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고. 과연 그가 오랜만에 끓인 라면 맛은 예전 그대로일지, 멤버들과 함께해 더 든든해진 유재석의 모습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라면 담당을 라섹(유재석)이 맡은 것뿐만 아니라, 멤버들은 함께 '만나식당' 주인으로서 각자 특기를 살려 할 일을 정했다. 미나(신봉선)는 메인 셰프를 맡아 몰랐던 반전 매력을 발산했고, 하하는 소라 찜 담당, 정준하는 홀 서빙 담당을 맡아 정신없는 하루를 보냈다고. 유재석은 "혼자 할 때보다 훨씬 낫네"라고 '찐 웃음'을 터뜨렸다고 해, 훈훈함이 가득한 '만나식당' 영업기에 관심이 더해진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