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이국주, 딘딘 채소 편식 고쳤다.."비법은 라면 스프"[별별TV]

이시호 기자 / 입력 : 2022.07.31 21:54 / 조회 : 58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캡처
'미우새' 개그우먼 이국주가 딘딘의 편식을 고쳤다.

31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이국주와 신기루가 딘딘의 집에 방문했다.

이국주는 "보다 보다 누나가 화가 나서 왔다"며 딘딘의 편식을 꼬집었고, 두 사람은 편식이 심한 데다 입까지 짧은 딘딘을 위해 장까지 봐왔다고 밝혀 눈길을 모았다.

이국주는 이어 파프리카와 당근, 양배추를 얇게 썰기 시작했다. 딘딘은 "뭘 먹으라는 거냐"며 갸우뚱했지만 이국주는 라면 스프를 넣어 볶으며 분위기를 반전시켰다. 딘딘은 "이 정도면 채소 먹을 수 있다. 채소 맛이 아예 안 난다"고 감탄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