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유주은 사망, 향년 27세.."연기가 너무 하고 싶었다"

이덕행 기자 / 입력 : 2022.08.29 11:08 / 조회 : 258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유주은 인스타그램
배우 유주은이 사망했다. 향년 27세.

유주은의 오빠는 27일 동생의 인스타그램에 부고를 올리며 "故 유주은 2022년 08월 29일 주은이가 이곳을 떠나 편한 곳으로 갔습니다. 시간이 되시는 분은 주은이 가는길 인사부탁드립니다"라는 글과 고인의 유서를 공개했다.

유주은은 가족과 친구·지인들에 대한 고마운 마음과 미안한 마음을 함께 전했다. 또한 "연기가 너무 하고 싶었다. 어쩌면 내 전부였고 내 일부였다. 그런데 그 삶을 사는게 쉽지가 않았다"며 연기에 대한 갈망을 드러내 안타까움을 더했다.

1995년생 유주은은 2018년 tvN '빅 포레스트'로 데뷔했다. 이듬해 TV조선 '조선생존기'에 출연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덕행 기자 dukhaeng1@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