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뜬리턴즈' 김용만, 힘겨운 미슐랭 투어 "시차 때문에 졸려"[별별TV]

이빛나리 기자 / 입력 : 2023.03.21 21:45 / 조회 : 32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뭉뜬리턴즈' 방송화면
'패키지 말고 배낭여행-뭉뜬 리턴즈'에서 김용만, 김성주, 안정환, 정형돈이 미슐랭 레스토랑을 찾아갔다.

21일 방송된 JTBC 새 예능프로그램 '패키지 말고 배낭여행-뭉뜬 리턴즈'에서 김용만이 미슐랭 투어를 기획했다.

이날 안정환은 레스토랑에서 다양한 음식을 먹으며 기뻐했지만 몰려오는 졸음에 "미슐랭은 시차 적응이 되어있는 상태에서 먹어야 되네"라며 아쉬워했다. 김용만은 "너무 맛있고 좋은데 시차 때문에"라며 힘들어했다. 김용만은 종업원에 "마지막 음식이냐"고 물었지만 "4개 더 남았다"는 답변에 힘겨워했다.

김용만은 잠을 깨려 얼굴을 비비며 괴로워했다. 정형돈은 김용만에 "왜 마른 세수를 하냐"며 폭소했다. 안정환은 "난 엎드려야 할 것 같다"며 힘들어했다. 김성주는 "셰프에 대한 예의가 아니다"며 이를 말렸다.

한편 정형돈은 번역기를 통해 종업원에 "음식은 너무 맛있으나 시차 때문에 컨디션이 좋지 못해 음식을 조금씩 남겼다. 오해 없으시길 바라겠고 정말 맛있습니다"라고 전했다. 종업원은 "대단히 감사합니다. 맛있게 드시고 계시기를 바라며 이제 디저트를 먹습니다. 멈추지 않습니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빛나리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