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4세' 이효리, 시사회서 나이로 굴욕 "옛날 것 말고요"

최혜진 기자 / 입력 : 2023.09.22 14:23 / 조회 : 109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이효리
가수 이효리가 굴욕담을 털어놨다.

21일 이효리는 영화 '천박사 퇴마 연구소: 설경의 비'(감독 김성식, 이하 '천박사') VIP 시사회에 참석 후기를 전했다.

그는 "기자님들께서 하트를 해달라기에 최대한 크게 성의껏 했는데 '옛날 것 말고요'라고 하셨다. 하하하"라며 "암튼 영화 '천박사' 재밌음!!"이라고 밝혔다.

이효리는 시사회에서 머리 위로 큼지막한 하트를 그리는 포즈를 취했다. 요즘 유행하는 손하트, 볼하트와 달리 커다란 하트 사이즈로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효리는 1979년 5월생으로 올해 44세다.

기자 프로필
최혜진 | hj_622@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2팀 최혜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