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강하늘X정소민, 기억 상실 레이스..커플 찾기 '실패' [★밤TView]

이시호 기자 / 입력 : 2023.09.24 19:3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런닝맨' 방송 화면 캡처
'런닝맨' 배우 정소민과 강하늘이 커플 매칭에 실패했다.

24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영화 '30일 커플' 정소민과 강하늘이 출격했다.


전소민은 동명이인 정소민의 등장에 "어떤 분이 너무 팬이라고 해서 통화했는데 정소민 팬이었다"는 에피소드를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하늘은 자신도 사실 본명이 배우 김하늘과 같다며 "데뷔했을 때 제가 후배니까 바꿔야겠다 해서 바꿨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멤버들은 이날 불의의 사고로 기억을 잃은 채 9인의 멤버 사이 숨어 있는 인기남, 인기녀를 찾아야 했다. 인기남녀 2인은 정식 커플을 찾아야했고, 나머지 짝사랑 남녀는 인기남녀의 애인인 척해야 우승이었다.

정소민은 "재밌을 거 같다"며 양세찬과 커플이 되고 싶다고 밝혔다. 전소민은 이에 긴장하면서도 "재밌는데 살짝 츤데레다. 그게 매력"이라고 양세찬을 두둔했다. 양세찬이 선택한 것은 바로 정소민이었다. 정소민은 바로 승낙했으나 지석진은 이에 "스캔들 안 날 사람 고른 거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강하늘은 전소민을 선택했다. 전소민은 이에 "그럼 이제 소민이라고 불러라"며 행복해했으나 강하늘은 바로 "괜찮다. 그건 예의가 아니다"며 '유교 보이'의 면모를 보여 폭소를 자아냈다. 이후 정소민은 "내가 자기를 좋아하는 줄 안다"며 양세찬을 밀어내고 유재석을 선택해 웃음을 안겼다.

image
/사진=SBS '런닝맨' 방송 화면 캡처
이후 멤버들은 인기남, 인기녀와 그의 애인에 관련된 힌트를 수집해 본격적인 추리에 나섰다. 멤버들은 "인기남은 170cm 이상"이라는 힌트에 하하를 즉각 제외했고, 유재석은 "인기남은 치아가 가지런하다"는 힌트를 홀로 확인하곤 자신이 아님을 깨달았다.

이때 하하는 "인기남은 '가족오락관'에 출연한 적 있다"는 헛소문을 퍼트려 멤버들을 혼란에 빠뜨렸다. 정소민은 이를 굳게 믿고 유재석에 접근했으나 이후 치아 힌트를 확인하고 충격에 빠졌다. 하하는 결국 "미안하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인기남은 "발냄새가 나는" 양세찬이었고, 인기녀는 "40대 이상" 지석진이었다. 또 인기남의 여자친구는 "남동생 이야기를 자주 했다"고, 인기녀 남자친구는 "미소가 예쁘다"고 밝혀졌다. 전소민과 정소민은 이에 자기가 인기남의 여자친구라 주장해 웃음을 안겼다.

양세찬은 이번에도 정소민을 선택해 판정대에 섰으나, 네 커플은 전원 매칭에 실패해 폭소를 유발했다. 전소민은 "내가 말했지 않냐"고 화냈고, 강하늘은 자신이 인기녀 남자친구였다는 사실에 좌절했다. 두 커플은 '사랑하는 사람에게 편지 쓰기' 벌칙으로 레이스를 마 무리했다.
기자 프로필
이시호 | star@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이시호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