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넷 "프랑스 공연 시큐리티 과잉진압? 확인 중..전문 카메라 반입 불가 안내했다"[공식]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3.10.17 10:30 / 조회 : 82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엠넷 측이 '엠카운트다운' 프랑스 파리 공연 현장에서 동양인만 과잉 진압을 했다는 목격담에 대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17일 엠넷 측은 스타뉴스에 "전문가용 카메라 반입 및 촬영은 '파리 라데팡스 아레나'에서 금지하는 규정으로 우리측 역시 이를 따라 사전에 공식채널을 통해 금지사항을 안내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라데팡스 아레나에서 진행된 기존 행사 역시 동일 규정으로 진행됐고, 제지 과정에서 시큐리티 업체 관계자가 부적절한 행동을 했는지 여부는 사실관계를 확인 중에 있다"고 전했다.

지난 15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라데팡스 아레나에서는 엠넷 '엠카운트다운 인 프랑스'가 개최됐고, 당시 2만 2000명 가량이 관객으로 몰렸다.

그러나 공연 이후 온라인상에는 현지 보안요원들이 동양인들만 상대로 카메라를 든 이에 대해 과잉진압을 하는가 하면, 가방 검사를 했다는 목격담과 영상이 올라왔다.

K팝 팬들은 서양인과 달리 동양인에 대해 현지 보안요원들이 폭력에 가까운 대응을 했다며 분노하는 상황이다.

기자 프로필
한해선 | hhs422@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가요방송부 연예 3팀 한해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