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1위' 애프터스쿨, 뒤풀이 회식서도 감격 눈물

길혜성 기자 / 입력 : 2009.12.22 13:42 / 조회 : 141493
  • 글자크기조절
image
애프터스쿨 ⓒ사진=이명근 기자


7인조 여성그룹 애프터스쿨이 지난 20일 '눈물의 하루'를 보낸 것으로 드러났다. 물론 애프터스쿨 멤버들이 흘린 눈물은 기쁨의 의미를 담고 있었다. 이날 데뷔 이후 처음으로 지상파 가요 프로그램에서 1위를 차지해서다.

22일 애프터스쿨 측 관계자는 머니투데이 스타뉴스에 "애프터스쿨은 지난 20일 SBS '인기가요'에서 신곡 '너 때문에'로 1위(뮤티즌송)를 거머쥔 뒤 무대 위에서 감격의 눈물을 흘렸다"라고 밝혔다. 지난 1월 초 가요계에 첫 발을 내딛은 지 1년여 만에 지상파 가요 프로그램에서 첫 정상에 섰기 때문이다.

이 관계자는 "애프터스쿨 멤버들과 회사 스태프들은 이날 '인기가요'가 끝난 뒤 저녁 회식을 했다"라며 "이 자리에서도 애프터스쿨 멤버들은 계속 기쁨의 눈물을 흘렸다"라고 전했다.

이어 "애프터스쿨은 1위에 오를 수 있게 해 준 팬들의 사랑에, 지금도 너무나 고마워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