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스타, 20's초이스 수상 "부족한데 좋은 상 받았다"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2.06.28 20:18 / 조회 : 1596
  • 글자크기조절
image
ⓒ이동훈 기자


걸그룹 씨스타가 20's 초이스 섹시스트 퍼포먼스상을 수상한 소감을 밝혔다.

씨스타는 28일 오후 7시 반얀트리 서울 야외 수영장에서 열린 엠넷의 20's 초이스 시상식에서 20's 초이스 섹시스트 퍼포먼스상을 탔다.

씨스타는 수상 후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예상치 못했다. 부족한 저희에게 좋은 상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씨스타는 "좋은 상 받은 만큼 열심히 하는 씨스타의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씨스타의 효린은 신곡 공개에 대해 "'나혼자' 할 때와 달리 상큼함에 도전한 곡이었다"며 "무대에 물이 있어 미끄러지거나 실수할까봐 걱정했다"고 밝혔다.

씨스타는 이날 20's 초이스에서 공연을 한 것에 대해 "아쉬웠던 무대였던 것 같다"며 "앞으로 여러분께 더 완벽한 무대를 보여드리도록 연습을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6회째를 맞은 '20's초이스'는 국내 유일의 여름 시상식으로 20대들이 올해 연예계 여러 분야에서 활약한 최고의 스타를 뽑는다. 20대들의 선택으로 앞으로 연예계를 주름잡을 스타가 누구인지 예상할 수 있다.

올해는 총 20개 부문에 대해 시상이 진행됐다. 수상자 선정은 온라인 투표(50%)와 20대 리서치 조사(30%), 전문심사위원(20%) 점수를 합산해 각 부문 최종 수상자(작)을 선정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