女듀오 주비스, 티아라 초기 멤버+'남격' 합창단 출신 눈길

김수진 기자 / 입력 : 2012.07.25 10:18 / 조회 : 6237
  • 글자크기조절
image
주비스 멤버 하나(왼쪽)-주리


걸스데이 소속사 드림티엔터테인먼트가 데뷔를 앞두고 있는 신인 여성 듀오 주비스의 이력을 공개했다.

25일 소속사측은 "주비스의 멤버 하나는 티아라 초창기 멤버 본명 지애로 활동했으며, 주리는 '남자의 자격' 합창단에서 예명 이아시로 활동했다"고 밝혔다.

하나는 본명 이지애(25)로 2009년 당시 은정, 지원, 지연, 효민 등과 티아라로 확정 MBC 수목드라마 '신데렐라맨' OST '좋은 사람'으로 데뷔했으나 개인사정으로 팀에서 탈퇴했다.

주리(24)는 2009년 예명 이아시로 싱글앨범 ‘헬로우'(Hello)를 발표했으며 2010년 KBS 2TV '해피선데이-남자의 자격' 합창단에서 선우, 배다해, 신보라 등과 뛰어난 가창력을 선보여 화제를 모은 인물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하나와 주리가 과거 이력이 새롭게 출발하는 선상에서 좋은 거름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며 "가수의 꿈을 이루기 위해 다시금 시작하는 둘에게 많은 분들의 응원과 격려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주비스는 오는 27일 온라인 음악사이트를 통해 데뷔 타이틀곡을 공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