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 최고 코너는? '생활의 발견' 1위

전형화 기자 / 입력 : 2012.12.03 09:41 / 조회 : 2250
  • 글자크기조절
image


일요일 예능 최강자 '개그콘서트'의 갑은 '생활의 발견'이었다.

3일 시청률조사회사 AGB닐슨미디어리서치 집계에 따르면 2일 방송된 KBS 2TV '개그콘서트'는 20.9%를 기록, 9주 연속 일요일 예능 프로그램 1위를 차지했다.

코너별로는 '생활의 발견'이 28.9%로 가장 높았다. 이날 '생활의 발견'에는 김정민이 게스트로 출연, 객석에 웃음을 안겼다.

'생활의 발견' 뒤로는 '갑을컴퍼니'가 25.4 ,'거지의 품격'이 23.8%를 기록했다. 이날 첫 선을 보인 코너 '노애'는 22.6%로 '개그콘서트' 코너 중 4위를 기록, 순조롭게 출발했다.

이날 마지막편이 방송된 '꺾기도'는 13.7%로 '개그콘서트' 중 가장 낮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시청률이 낮을 수록 '개그콘서트'에서 하차 수순을 밟는다는 걸 고려하면 '용감한 녀석들'과 '네가지'도 위태롭다. '용감한 녀석들'과 '네가지'는 이날 각각 17.3%와 18.6%를 기록, 최하위권에 머물렀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