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인권 "콧대 없어 필러 시술..1년반 쉬었다"

김예진 인턴기자 / 입력 : 2013.04.23 01:17 / 조회 : 6654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 캡쳐=SBS '힐링캠프'>


배우 김인권이 성형 콤플렉스를 겪고 있다고 밝혔다.

22일 오후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서는 김인권이 성형설에 대해 말문을 열었다.

콧대가 없어 조명을 잘 받지 못한다는 김인권은 "성형수술은 아니고 시술을 했다"라며, "60만 원에 1년 반 간대서 필러를 했는데 그리고 1년 반 쉬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제가 뭘 하면 안되요. 가만히 있어야지. 음영은 졌는데 얼굴이 어색해졌어요"라며 재치 있게 말했다.

김인권은 "성형 수술 결심을 하고 친한 친구를 만나 '네가 보는 인권이의 마지막 얼굴이야'라고 말했더니, 친구가 '개성 있는 얼굴 때문에 널 찾는거야. 절대 잘 생겨질 수가 없어'라고 만류했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