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홉수소년' 민하, 김영광에 기습키스 후 "아무말 마"

조소현 인턴기자 / 입력 : 2014.09.19 21:47 / 조회 : 109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tvN '아홉수 소년' 방송화면


민하가 김영광에게 기습키스했다.

19일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아홉수 소년'(극본 박유미 연출 유학찬)에서는 강진구(김영광 분)가 회식자리에서 노래를 부르는 모습이 방영됐다.

이고은(민하 분)은 사랑스러운 눈빛으로 강진구를 지켜본 반면 마세영(경수진 분)은 강진구를 신경 쓰지 않은 채 다른 선배와 이야기를 나눴다.

강진구는 노래를 부른 뒤 바로 문밖으로 나가버렸다. 그를 뒤따라온 이고은은 "다들 돌아가는 분위기였다"며 "무슨 일 있냐. 아까 선배 노래 슬퍼보였다"고 말을 건넸다.

이어 이고은은 강진구에게 "만나는 사람 없냐"고 물었다. 강진구가 없다고 하자 이고은은 기습키스를 한 뒤 "아무 말 하지 마라"고 말했다.

이후 "9월 19일 우리의 가을 이야기는 그렇게 시작되었다"라는 강진구의 나래이션은 시청자의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앞으로 강진구와 마세영, 이고은의 관계가 어떻게 이어질지 시청자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