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 추사랑, 이닦고 옷입고..혼자서도 잘해요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4.10.26 17:08 / 조회 : 104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방송화면 캡처


추성훈의 딸 추사랑이 부쩍 자란 모습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에서는 혼자서 나갈 채비를 하는 추사랑과 이를 대견해하는 아빠 추성훈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추사랑은 엄마 야노 시호가 나간 뒤 아빠와 함께 외출 준비를 했다.

추사랑은 혼자 이를 닦고, 세수를 하고, 티셔츠를 입고, 바지까지 직접 골라서 입었다.

이를 본 아빠 추성훈은 함박미소를 지으며 "우리 사랑이가 언제 이렇게 컸냐"며 대견해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