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올스타전] 'MVP' 두산 민병헌 "가장 행복한 하루"

고척=국재환 기자 / 입력 : 2016.07.16 21:01 / 조회 : 3865
  • 글자크기조절
image
올스타전 MVP에 선정된 민병헌



두산 베어스 외야수 민병헌(29)이 올스타전 '별 중의 별'로 등극했다.

민병헌은 16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올스타전'에서 드림 올스타 3번 타자 겸 중견수로 선발 출전, 솔로 홈런 두 방을 포함해 3타수 3안타 1볼넷 2타점 3득점 맹활약을 펼치며 나눔 올스타를 8-4로 제압하는데 앞장섰다. 이 같은 활약을 인정받은 민병헌은 경기 후 올스타전 MVP로 선정됐다.

경기 후 민병헌은 "가장 행복한 하루가 아닌가 싶다"며 "두 번째 홈런을 치기 전에 동료들이 어깨를 주물러줬다. 이 악물고 타석에 나섰는데 결과가 좋았다"고 말했다.

이어 "어머니와 어머니 친구 분들이 오셔서 경기를 보셨다"고 언급한 민병헌은 "지금까지 어머니께 무심했던 부분도 있고 그랬는데, 조금은 보답하게 된 것 같다. 부상으로 받게 된 자동차는 어머니께 드릴 생각이다"고 말했다.

민병헌은 "이번 올스타전 결과가 후반기에 영향을 미칠 것 같지는 않다"며 "전반기를 시작할 때처럼 준비하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 같다. 허리 역시도 괜찮다. 전반기에 힘들었던 부분을 보완해서 후반기에 돌입하도록 하겠다. 컨디션 관리에 치중하고, 연습했던 점에 대한 결과물을 얻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민병헌은 동료들에게 "고맙다. 한 턱을 내도록 하겠다"고 이야기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