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연서 "나도 걸그룹 출신..서현진·전혜빈 잘돼서 좋다"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6.07.27 07:00 / 조회 : 34454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오연서 / 사진=홍봉진 기자


배우 오연서가 "걸그룹 출신 여배우들이 잘돼서 좋다"라고 말했다.

지난 26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영화 '국가대표'(감독 김종현) 언론배급 시사회가 열렸다. 오연서는 이날 시사회 이후 진행된 미디어데이에 참석해 영화에 대한 뒷이야기를 나눴다.

오연서는 "이미지 변신을 하고 싶어서 '국가대표2'에 출연하게 됐다"라며 "오랜만에 찍는 영화라 내게는 도전이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오연서는 "'국가대표2'는 여자가 주인공인 여자라 특별했다"라며 "이렇게 다양한 연령대의 여배우가 다 함께 나오는 영화는 많지 않다"라고 설명했다.

이날 오연서는 "요즘 걸그룹 출신 여배우들이 잘됐다"라며 "나도 걸그룹 출신이다. (서)현진 언니도 (전)혜빈 언니도 잘돼서 좋다"라고 전했다.

오연서는 2002년 걸그룹 Luv로 데뷔했다.

한편 '국가대표2'는 동계 올림픽 유치를 위해 급조된 한국 최초 여자 아이스하키팀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8월 10일 개봉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