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TView]'다시,첫사랑' 명세빈, 김승수에 "당신은 사기꾼"

김수정 인턴기자 / 입력 : 2016.12.13 20:39 / 조회 : 90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2TV '다시,첫사랑' 방송화면 캡처


명세빈은 김승수를 만난 뒤 자신이 잃어버린 기억에 대해 의문을 갖기 시작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2TV 일일드라마 '다시, 첫사랑'(극본 박필주, 연출 윤창범)에서는 차도윤(김승수 분)과 이하진(명세빈 분)이 블랙펄에서 만나 살벌한 설전을 벌였다. 차도윤은 왜곡된 기억을 갖고 있었고, 이하진은 아무것도 기억할 수 없었다. 이들의 오해는 깊어만갔다.

이날 방송에서 백민희(왕빛나 분)는 이하진의 가족이 이하진의 기억상실치료를 원하지 않았음을 알고 안도했다.

차도윤은 이하진이 부자남편과 이혼한 뒤에 사기 당하고, 월세를 전전하며 빚을 짊어지고, 병든 엄마와 대학생 동생을 보살피며 사는 것에 분노했다. 백민희는 "이하진이 자신이 사는 모습이 부끄러워서 차도윤을 일부러 모른척하는 것"이라며 차도윤이 이하진을 멀리 하길 바랐다. 이어 백민희는 차도윤에게 "이하진을 위해 당신도 모른척해라"고 말했다.

차도윤은 자신의 단골술집인 블랙펄을 찾았다. 서여사(정애연 분)가 차도윤에게 심난한 이유를 물었더니, 차도윤은 "억울하고 허무하다"고 말하며 "죽을 힘을 다해 전쟁을 준비했는데 그렇게 만난 적수가 팔 다리 다 잘려버린 패잔병"이라 설명했다.

이때 이하진은 도시락 주문과 관련해 서여사를 만나러 블랙펄에 왔고, 서여사가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차도윤과 마주치게 됐다.

이하진은 앞서 자신의 동생인 천세연(서하 분)에게 차도윤과의 만남을 이야기했던 상황. 이하진은 도시락가게에서 만났던 차도윤을 회상하며 "좋은 사람"이라 했기에 차도윤과 마주치자 해맑게 자신의 전남편에 대해 알아보았는지 물으며 누군지, 왜 결혼했는지 알려 달라고 했다.

이에 차도윤은 "결혼한 이유는 그 사람 재산 때문이고, 이혼한 이유는 그 사람 사업이 부도나서"라 설명하며 "너(이하진)를 밟아주고 싶었는데 이미 밟혀서 살고 있잖아, 후회하게 만들어주고 싶었는데 이미 후회하며 살고 있잖아"라 덧붙이며 자신이 무엇을 해야할지 모르겠다며 자리를 떴다.

이하진은 차도윤의 무자비한 발언에 충격받았지만, 차도윤을 쫓아나가 "남들 눈에 어떻게 보이든 상관없이 후회 없이 열심히, 당당히 살았다"고 응수했다. 또 이하진은 차도윤에게 "당신은 사기꾼"이라 말하며 다시는 찾아 오지 말라고 경고했다.

이하진은 집으로 돌아와 천세연에게 자신이 결혼하기 전에 만나던 남자가 있었는지 물었다. 천세연과 이들의 어머니 홍미애(이덕희 분)는 차도윤에 대해서 그동안 숨겨왔지만, 이날 천세연은 이하진에게 차도윤의 존재에 대해 알려줬다. 이하진은 기억을 되찾는 치료 시작을 고민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