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 이병헌 "김태리와 20살 나이 차 의식 안 돼"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8.06.26 15:23 / 조회 : 228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이병헌이 '미스터 션샤인'에서 연기 호흡을 맞춘 김태리를 칭찬했다.

26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파티오나인에서 tvN 새 주말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극본 김은숙, 연출 이응복, 제작 화앤담픽처스·스튜디오드래곤)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이병헌은 김태리에 대해 "깜짝 놀랄 정도로 아주 훌륭한 연기를 해내고 있다"고 치켜세웠다.

김태리와 20살 차이가 나는 것에 대해선 "물리적인 나이 차는 나지만, 실제 연기 하는데 있어 전혀 그런 것들이 의식되진 않는다"며 "신인이라는 점이 느껴지지 않을 만큼, 아주 좋은 감성을 가진 좋은 배우라고 생각한다"고 평했다.



한편 '미스터 션샤인'은 1871년 신미양요 때 군함에 승선해 미국에 떨어진 한 소년이 미국 군인 신분으로 자신을 버린 조국인 조선으로 돌아와 주둔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드라마다.

김은숙 작가와 이응복 감독이 '태양의 후예', '쓸쓸하고 찬란하神 도깨비' 이후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병헌, 김태리, 유연석, 김민정, 변요한 등이 출연하며, 오는 7월 7일 오후 9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