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뿐인내편' 진경, 최수종 의식불명 소식에 '실신'

이용성 인턴기자 / 입력 : 2019.03.09 20:06 / 조회 : 453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하나뿐인 내 편' 방송화면 캡처


드라마 '하나뿐인 내 편'에서 진경이 최수종이 의식불명 상태 소식을 듣고 실신했다.

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 편'(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에서는 강수일(최수종 분)이 의식불명 상태가 됐다.

이날 방송에서 강수일은 장고래(박성훈 분)에 간 이식 수술을 진행했다. 그러나 강수일은 의식불명 상태에 빠졌다. 담당 의사는 "며칠 경과를 지켜보자"고 말한 뒤 자리를 빠져나갔다.

이를 지켜보던 김도란(유이 분)과 나홍주(진경 분)은 눈물을 흘리며 강수일을 지켜봤다. 그러다 나홍주는 충격에 실신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