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중 전 대통령 장남 김홍일 전 의원 별세

공미나 기자 / 입력 : 2019.04.20 19:06 / 조회 : 46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뉴시스


김대중 전 대통령의 장남 김홍일 전 의원이 20일 오후 별세했다. 향년 71세.

뉴시스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8분쯤 서울 마포구 서교동 자택에서 김홍일 전 의원이 쓰러졌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김홍일 전 의원은 신촌 세브란스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오후 5시 4분께 사망 판정을 받았다.

김홍일 전 의원은 더불어민주당 전신인 새정치국민회의와 새천년민주당 소속으로 15·16·17대 국회의원을 지냈다.

김홍일 전 의원은 박정희 전 대통령의 독재에 맞선 전국민주청년학생총연맹 사건 배후로 지목돼 고초를 겪었다. 1980년 '김대중 내란음모사건' 당시 공안당국으로부터 모진 고문을 당하기도 했다.

이때 고문 후유증으로 건강에 이상이 생겨 목디스크 수술을 받았고, 파킨슨병까지 얻게 됐다.

지난 2009년 8월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당시 휠체어에 탄 채로 영결식에 참석한 바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