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달달한 일일DJ 변신 "지민이가 혼자 있을 때 듣는 노래들은요…"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7.03 09:12 / 조회 : 11228
  • 글자크기조절
image
방탄소년단 지민(BTS JIMIN)
방탄소년단(BTS) 지민이 일일 라디오 DJ로 변신, 귀를 녹이는 감미로운 목소리와 센스 넘치는 선곡으로 팬들을 열광시키며 '고막남친'으로 등극했다.

국내 최대 음원플랫폼 '멜론'은 지난 2일 오리지널 오디오 콘텐츠 서비스 '멜론 스테이션'에 지민의 플레이리스트를 공개했다.

해당 방송에서 지민(BTS)은 일일 DJ로 변신해 멜론 스테이션 빅히트 뮤직 레코드에서 "#JIMIN 혼자 있을 때 듣는 노래들" 이라는 주제로 플레이리스트를 소개했다.

image
방탄소년단 지민(BTS JIMIN)


"안녕하세요 방탄소년단 지민입니다"로 팬들과 인사를 나눈 지민은 "혼자 있을 때 노래 듣는 걸 굉장히 좋아하는데, 혼자 걸을 때나 차를 타고 이동할 때 특히 저녁에 아무것도 안 하고 있을 때 마음이 편안해지는 노래를 같이 공유하고 싶어서 이렇게 찾아왔다"며 "특히 요즘 같은 시기에 같이 나누고 싶어서 또 준비를 했다"고 등장부터 편안한 저음의 설레는 멘트로 팬들을 사로잡았다.

플레이 리스트 주제를 "혼자 있을 때 듣는 음악"으로 정한 지민은 캐나다 출신의 싱어송 라이터 'Barbra Lica'의 재즈곡 'Coffee Shop'을 소개했다.

▶Coffee Shop, Barbra Lica - Official You Tube Channel

이어 자신이 즐겨 듣는 노래라고 소개한 'Rex Orange County'의 'A Song About Being Sad'에 대해 "가사가 굉장히 재미있다, 하고 싶은 말이 뭘까"라는 생각이 들었던 노래라며 재밌게 들어보길 권했다.

▶Rex Orange County - "A Song About Being Sad" (Official Audio)

image


세번째로 지민이 "정말 좋아하는 노래"이며 이 삼일에 한번씩 꼭 듣는 노래라고 소개한 'Breakbot' 의 'In Return'에 대해서는 "굉장히 힐링되는 곡이다. 분위기도 분위기지만 내용도 너무 좋고 해서 힐링되고 굉장히 아름다운 곡이라고 생각해서 여러분들한테 꼭 소개해 드리고 싶었다"며 나긋나긋한 목소리로 선정 이유를 전했다.

▶Breakbot - In Return (Official Audio), Ed Banger Records

네번째로는 "굉장히 많은 분들이 이미 알고 있는 노래"일 것이라며 애니메이션 '슈렉' 2편에 수록된 OST인 'Eels'의 'I Need Some Sleep'를 소개했다.

▶I Need Some Sleep, OfficialEels

"보통 혼자 있을 때 듣는 곡들이 조금 우울하거나 분위기가 좀 처지는 곡들이 많은데 혼자 있을 때는 좀 분위기 잡아도 괜찮지 않나요?"라며 위트 넘치는 멘트로 팬들을 웃음짓게 한 지민은 "그래서 이런 곡들을 듣고 있는데 정말로 잠을 자기 위한 노래라서 여러분도 재미있게 들어주셨으면 좋겠다"며 같은 감성을 공유하고자 하는 바램을 나타냈다.

image


"누군가한테 음악을 추천한다든지 이런 것을 해본 적이 거의 없는 것 같다, 그동안 어떤 노래를 들어왔고 무슨 생각으로 들어왔지 하면서 찾아보다 보니 디테일한 부분까지 알게 돼서 좋았다"고 소회를 밝힌 지민은 "제가 추천해준 곡들이 조금 더 우울하게만들 수 있는 곡이 조금 많지만 나름대로 힐링이 있다고 생각한다, 여러분들한테도 좋은 영향이었으면 좋겠고 오늘 너무 즐거웠다. 들어주셔서 너무 감사 드린다"며 감사 인사를 전한 지민은 마지막 곡을 소개했다.

지민은 "호텔에서 혼자 있을때 마주친 적이 있는데 정말 저한테 잘해줘서 아직도 기억이 많이 남아 있다"며 "칼리드는 영원한 친구"라고 각별한 애정을 표현하며 'Khalid'의'Saturday Nights REMIX'을 추천했다.

▶Khalid, Kane Brown - Saturday Nights REMIX (Official Video), Khalid

"다음에 더 좋은 모습으로 만날때까지 모두 건강하시고 저희 신곡 버터 들으면서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지금까지 저는 방탄소년단 지민이었습니다. 감사합니다"라는 인사멘트로 다음을 기약했다.

지민의 '멜론 플레이리스트' 가 공개되자 미국 연예매체 '코리아부'(koreaboo)와 인도매체 '줌티비'(Zoom TV), 브라질 매체 '팝라인'(popline)은 '방탄소년단 지민이 혼자 있을 때 듣기 좋은 음악을 공개했다'며 발빠르게 보도, 큰 관심을 보였다.

image
이에 팬들은 3년째 지민의 솔로곡 '세렌디피티'에 대한 애정을 보이며 '듣는 것을 멈출수 없는 곡'이라 전하고, 차에서 '세렌디피티'가 재생 중인 사진을 찍어 포스팅하거나, 콘서트에서 실시간으로 지민의 '세렌디피티' 공연을 찍으며 따라부르는 등 수없이 애정을 보여온 '칼리드'와의 협업을 강력하게 염원하는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지민 추천곡 다 내 취향', '라디오 DJ 제발 해주세요! 매일 듣고싶어', '오늘부터 내 힐링음악은 지민추천곡', '칼리드 3년 애정공세에 이제 응답하는건가?', ' 협업좀 해주세요꼭!'등으로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