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범, '대박' 소주 사업 비하인드..비욘세 남편과 일하며.. [편스토랑]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2.08.12 18:59 / 조회 : 42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편스토랑


'신상출시 편스토랑' 박재범이 스페셜 평가단으로 시청자를 만난다.

12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안주'를 주제로 한 44번째 메뉴 개발 대결 결과가 공개된다. 류수영, 차예련, 이찬원, 박준금까지 이들 중 누가, 어떤 안주 메뉴로 '편스토랑' 8월의 출시 메뉴 영광을 거머쥘지 관심이 쏠린다.

'안주 메뉴' 평가를 위해 안주에 일가견이 있는 초특급 게스트가 스페셜 평가단으로 '편스토랑'에 출격한다. 그 주인공은 최근 소주 사업으로 큰 성공을 이룬 박재범. 박재범은 최근 출시한 전통주 원소주가 대히트를 기록하며 완판 행진을 이어가는 등 본업뿐 아니라 새롭게 도전하는 분야에서도 대중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대한민국 주류계의 가장 핫한 아이콘 박재범이 '안주' 편 스페셜평가단으로 초대된 것.

박재범은 "소주 사업을 시작하게 된 계기가 무엇인지" 궁금해하는 MC 붐의 질문에 "제이지(Jay-Z)의 레이블과 손을 잡고 미국 진출할 당시 데뷔곡 싱글 제목이 'Soju(소주)'였다. 당시 미국 아티스트들에게 소주를 선물했는데 반응이 굉장히 좋았다"라며 계기를 설명했다. 비욘세의 남편인 제이지 레이블과 함께 일하며 해외에도 한국의 소주를 알리고 싶은 마음에 차츰 관심을 갖게 돼 사업까지 하게 된 것이다.

이어 소주 외에도 박재범이 가장 공을 들이고 있는 두 번째 보물이 공개됐다. 절친 댄서들을 영입해 결성한 댄스 크루 MVP(엠브이피) 멤버들이 등장한 것이다. 주니, 곤조, 너리원 3인은 등장과 함께 놀라운 퍼포먼스로 '편스토랑'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는 후문.

박재범과 MVP 멤버들은 촌철살인 맛표현으로 편셰프들의 안주 메뉴를 평가했다. 특히 박재범은 금손 사업가답게 모든 메뉴의 가격과 원가를 궁금해하는 사업가 면모로 웃음을 자아냈다. 박재범이 메뉴의 상품성에 극찬에 극찬을 쏟아낸 메뉴가 실제 우승을 차지했다.

한편 '편스토랑'은 12일 오후 10시 30분 방송 된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