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날두는 유로파에서 ‘끙끙’, 메시는 챔스 대기록에 ‘성큼성큼’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2.10.07 11:34 / 조회 : 321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 백지환 기자= 리오넬 메시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UEFA 챔피언스리그(UCL) 최다 골 기록에 다가가고 있다.

호날두는 지난 2007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에서 UCL 데뷔골을 넣은 이후 UCL에서 총 140골을 기록하며 대회 최다 득점자로 등극했다.

메시는 UCL에서 총 127골을 기록했으며 호날두와의 골 차이는 13골이다. 큰 차이는 아니나 전성기가 지난 메시가 올 시즌 안에 호날두의 기록을 깨기에는 무리가 있다.

그는 지난 2018/2019 UCL에서 12골을 넣은 이후 아직 UCL에서 12골 이상을 넣은 적이 없다.

그러나 기록을 최대한 좁힐 수는 있는 적기인 것은 맞다. 호날두의 소속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올 시즌 UCL에 참가하지 않기 때문이다.

메시는 2022/2023 UCL H조 조별리그 3경기에서 2골을 기록하며 준수한 득점력을 보여주고 있다. 그가 현재의 득점력을 유지한 채로 올 시즌 UCL 결승까지 진출한다면 호날두의 UCL 최다 골 기록과의 차이를 최대한 좁힐 수 있다.

PSG는 현재 UCL H조 조별리그 1위를 달리고 있으며 오는 12일 프랑스 파리에 위치한 파르크 데 프랭스에서 열리는 벤피카와 UCL H조 조별리그 4차전을 치른다. 이 경기에서 또 메시가 득점에 성공하여 호날두의 UCL 최다 골 기록에 얼마큼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을지 주목된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