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우승에 성큼' 마틴 아담, K리그1 35라운드 MVP... 베스트팀 울산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2.10.11 09:01 / 조회 : 364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 이현민 기자= 울산현대 마틴 아담이 ’하나원큐 K리그1 2022‘ 35라운드 MVP로 선정됐다.

마틴 아담은 8일(토)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울산현대 대 전북현대 경기에서 멀티 골을 기록하며 울산의 극적인 2대1 역전승을 이끌었다.

이날 후반 29분 교체 출전한 마틴 아담은 후반 추가시간 침착한 왼발 슈팅으로 페널티 킥 득점을 기록하며 0대1로 뒤지던 경기를 1대1로 동점으로 만들었다. 이어 마틴아담은 경기 종료 직전 이규성이 오른쪽에서 올린 코너킥을 헤더로 마무리하며 천금 같은 역전 골을 기록했다.

1위 울산과 2위 전북의 미리 보는 결승전으로 주목을 받았던 이날 경기는 바로우가 전반 33분 터뜨린 선제골로 전북이 앞서갔지만, 후반 추가시간 마틴 아담이 터뜨린 연속 골에 힘입어 울산이 짜릿한 2대1 역전승을 거뒀다. 양 팀의 치열했던 맞대결은 35라운드 베스트 매치에 선정됐고, 승리 팀 울산은 35라운드 베스트 팀에 이름을 올렸다.

K리그2 43라운드 MVP는 대전하나시티즌 레안드로다. 레안드로는 8일(토) 김포 솔터축구장에서 열린 김포FC 대 대전하나시티즌의 경기에서 멀티 골을 터뜨리며 대전의 3대0 승리에 기여했다.

이날 경기는 공민현과 레안드로가 전반에만 3골을 터뜨리며 대전이 빠르게 3대0으로 격차를 벌리긴 했지만, 김포가 후반 내내 끊임없이 대전을 몰아붙이는 등 경기 막바지까지 치열한 양상을 펼치며 43라운드 베스트 매치에 선정됐다.

K리그2 43라운드 베스트 팀은 부산아이파크다. 부산은 9일(일) 부산 아시아드 보조경기장에서 열린 충남아산FC와 경기에서 라마스, 이한도, 이상헌, 성호영 등 4명의 선수가 득점을 기록하며 4대0 완승을 거뒀다.

[하나원큐 K리그1 2022 35R MVP, 베스트11, 팀, 매치]

MVP: 마틴 아담(울산)

베스트11

FW: 제르소(제주), 마틴 아담(울산), 고재현(대구)

MF: 윤빛가람(제주), 이규성(울산), 이창민(제주), 이청용(울산)

DF: 정운(제주), 홍정운(대구), 정승현(울산)

GK: 김동준(제주)

베스트 팀: 울산

베스트 매치: 울산(2) vs (1)전북

[하나원큐 K리그2 2022 43R MVP, 베스트11, 팀, 매치]

MVP: 레안드로(대전)

베스트11

FW: 레안드로(대전), 박재용(안양), 김현욱(전남)

MF: 이진현(대전), 박한빈(광주), 정호연(광주)

DF: 어정원(부산), 김재우(대전), 이한도(부산), 이후권(전남)

GK: 이창근(대전)

베스트 팀: 부산

베스트 매치: 김포(0) vs (3)대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