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대 D-DAY' 방탄소년단 슈가, 대체복무 소감 "때가 됐다"

'입대 D-DAY' 방탄소년단 슈가 "때가 됐다..2025년에 봅시다"[전문]

김노을 기자 / 입력 : 2023.09.22 07:06 / 조회 : 4856
  • 글자크기조절
image
방탄소년단(BTS) 슈가가 21일 오후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홀에서 진행된 새 싱글앨범 'Butter'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Butter'에는 버터처럼 부드럽게 녹아들어 너를 사로잡겠다는 방탄소년단의 귀여운 고백이 담겨있다. 방탄소년단은 'Butter'를 사실상의 선 공개 싱글로 스타트를 끊고 6월 중 'Butter'가 포함된 새 앨범을 발매할 계획이다. 2021.05.21 /사진=김창현 기자 chmt@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슈가가 국방의 의무를 시작하는 소감을 밝혔다.

슈가는 22일 글로벌 팬 플랫폼 위버스를 통해 "인사드리러 왔다. 아미(공식 팬덤명) 여러분 덕분에 무사히 여기까지 왔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제 때가 됐다. 성실하게 잘 복무 마치고 오겠다. 쌀쌀한 가을 환절기 조심하시고요. 건강히 잘 지내다가 우리 모두 2025년에 보자"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팬들을 향해 "늘 감사하고 사랑한다"라고 고마운 마음을 표했다.

슈가는 이날 훈련소에 입소해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복무를 시작한다. 별도의 공식 행사는 진행되지 않는다.

이로써 슈가는 팀 내 세 번째로 병역 의무를 이행하게 됐다. 맏형 진은 지난해 12월, 제이홉은 지난 4월 육군 현역으로 입대했다.

사회복무요원 판정 사유에 대해서는 정확히 알리지 않았으나 어깨 부상 여파로 추측된다. 슈가는 지난 2012년 당한 교통사고로 어깨 상완골 탈구 진단을 받았다.

한편 하이브와 산하 레이블 빅히트 뮤직은 지난 20일 방탄소년단 멤버 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과 전속계약을 체결한다는 내용의 이사회 결의를 단행했다. 빅히트 뮤직은 일부 멤버의 병역 이행 상황을 고려해 개별적·순차적으로 계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 이하 방탄소년단 슈가 글 전문.

안녕하세요. 슈가입니다.

인사드리러 왔습니다!

아미 여러분 덕분에 무사히 여기까지 왔습니다.

그리고 이제 때가 되었네요. 성실하게 잘 복무 마치고 오겠습니다.

쌀쌀한 가을 환절기 조심하시고요. 건강히 잘 지내다가 우리 모두 2025년에 봅시다!

아미!!!! 늘 감사하고 사랑합니다.

기자 프로필
김노을 | sunset@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연예1팀 김노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