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측 "'모닝와이드' 방송사고..일주일 된 FD 실수"

김민정 기자 / 입력 : 2015.03.16 11:16 / 조회 : 126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SBS '모닝와이드' 방송 도중 한 여성이 카메라 앞을 지나가는 방송사고가 발생했고, 이에 SBS가 공식입장을 밝혔다.

SBS 관계자는 16일 스타뉴스에 "일주일 된 FD가 화면이 끝날 줄 알고 우왕좌왕 하다가 벌여진 실수"라며 "앞으로는 재발하지 않도록 주의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오전 6시 43분에 SBS 시사교양 프로그램 '모닝와이드'에서는 이윤아 아나운서가 황당 상술에 대해 보도하던 중 정체 모를 한 여성이 화면에 나타났다. 당시 여성은 이윤아 아나운서보다 카메라와 더 가까웠던 탓에 방송 화면 절반이상을 그의 상반신으로 가렸다.

한편 관계자에 따르면 해당 FD의 실수는 단순한 사고로 여겨져 별다른 조치가 없을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