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연승' 김경문 감독 "찰리-이호준, 제 역할 해줬다"

수원=국재환 기자 / 입력 : 2015.05.02 20:31 / 조회 : 1760
  • 글자크기조절
image
NC 김경문 감독. /사진=뉴스1



NC 다이노스의 김경문 감독이 팀 승리를 이끈 수훈갑으로 이호준과 선발 찰리 쉬렉을 손꼽았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NC는 2일 수원 케이티 위즈 파크서 열린 '2015 타이어뱅크 KBO리그' kt wiz전에서 4타수 2안타(1홈런) 4타점을 기록한 이호준, 6이닝 1실점으로 올 시즌 첫 퀄리티 스타트에 성공한 찰리의 활약을 앞세워 12-2의 대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NC는 2연승을 달렸고, 12승 14패로 5할 승률 복귀에 단 2승만을 남겨두게 됐다.

경기 후 김경문 감독은 "초반 찬스에서 나온 이호준의 홈런이 좋은 결과를 가져왔다"며 "선발 찰리 역시도 본인의 역할을 잘 해줬다"고 총평을 남겼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