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란, 종영 앞둔 '여자를 울려' 제작진에 한턱 쐈다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5.08.29 12:59 / 조회 : 71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스타페이지엔터테인먼트


배우 이태란이 MBC 드라마 '여자를 울려' 종영을 앞두고 제작진을 위해 통 큰 한턱을 쐈다.

MBC 주말드라마 '여자를 울려'(극본 하청옥 연출 김근홍·박상훈)에서 여자 주인공 최홍란으로 활약 중인 배우 이태란은 함께 고생한 배우들과 제작진을 위한 바베큐 파티를 준비하며 감사와 애정을 전했다.

29일 공개된 사진에서는 '여자를 울려'의 주 무대였던 강 회장 댁 마당에서 많은 출연진들이 함께 음식을 나누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또한 이태란은 극중 남편으로 출연 중인 배우 오대규와 함께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어 화기애애한 촬영 현장임을 짐작케 하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에 따르면 오는 30일 종영 예정인 '여자를 울려' 마지막 회의 야외 바베큐 신 촬영 일정에 맞춰 배우 이태란이 6개월가량 긴 호흡을 함께 했던 동료 배우들과 제작진을 위해 소시지 바베큐를 준비했다.

지난 방송에서 이태란은 시부모님 이순재, 서우림과의 고부 갈등을 풀고 남편 오대규와의 오랜 갈등을 벗어나는 등 헌신적이고 애교 있는 며느리이자 아내의 모습을 보였다. 2회 앞으로 다가온 종영까지 이태란이 보여줄 마지막 모습이 시청자들의 기대를 끌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