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황인선 "'짝' 출연, 좋은 남자 만나기 위해 나갔다"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6.04.05 13:27 / 조회 : 28582
  • 글자크기조절
image
황인선 / 사진제공=Mnet


엠넷 '프로듀스101'에서 '황이모'로 불린 황인선이 SBS '짝' 출연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황인선은 5일 오후 보이는 라디오 생방송으로 진행된 SBS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DJ쿠, 맥시마이트, 브라운아이드걸스 제아와 함께 출연했다.

이날 청취자는 황인선에게 "예전에 SBS '짝'에 출연한 모습을 봤다"며 "가수를 준비하면서 어떻게 '짝'에 나갔느냐"라고 물었다.

이에 황인선은 "스물다섯 살에 나갔다. 그때는 진지했다. 좋은 남자를 만나기 위해 나갔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