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박선영, 면도하는 류태준 보려고 '메이크업 중단'

김수정 인턴기자 / 입력 : 2017.03.07 23:54 / 조회 : 126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불타는청춘' 방송화면 캡처


'불타는 청춘'에서 박선영이 류태준의 면도하는 모습을 보기 위해 애썼다.

7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 탤런트 박선영은 동료 류태준이 면도하는 모습을 보기 위해 하고 있던 메이크업도 그만둔 채 바깥으로 향했다.

류태준은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바깥에서 면도하며 "해가 쨍쨍해서 면도하기 좋다"고 말했다. 지나가던 기타리스트 김도균이 류태준의 모습을 보고 다가왔다. 류태준은 김도균에게 셰이빙폼을 건넸고, 김도균은 이를 받아들고 면도를 시작했다.

류태준은 김도균에게 셰이빙폼을 바르는 방법부터 면도기 사용 방법까지 일일이 가르쳐주면서 하염없이 그를 바라봤다. 류태준은 전날 김도균을 가리켜 "남자가 봐도 정말 멋있는 사람"이라고 말한 바 있다.

한편 류태준과 러브라인을 형성 중인 박선영은 "남자의 매력은 면도할 때 아닌가?"라고 말하며 그를 보기 위해 메이크업을 중단한 채 바깥으로 향했다. 그러나 박선영이 도착했을 때 류태준은 이미 면도를 마치고 말끔한 모습을 하고 있었다. 박선영은 아쉬운 내색을 비추며 "벌써 했어?"라고 말한채 못 다한 메이크업을 하기 위해 돌아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