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마이' 박서준, 자고 있는 김지원에 이마 키스

조연을 인턴기자 / 입력 : 2017.06.20 22:22 / 조회 : 126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쌈,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쌈, 마이웨이'에서 박서준이 자고 있는 김지원의 이마에 키스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쌈, 마이웨이'(극본 임상춘·연출 이나정, 제작 팬엔터테인먼트)에서 최애라(김지원 분)와 고동만(박서준 분)은 한 침대에서 잤다.

최애라는 자는 고동만의 얼굴을 만지며 "왜 이렇게 잘생겼냐"라고 중얼거렸다. 그리고 얼굴을 가까이 갖다 댄 후 잠들었다.

하지만 고동만은 자는 척을 하고 있던 것이었다. 잠이 오지 않는 고동만은 자는 김지원을 보며 "잠이 오냐? 짐승이야 뭐야. 왜 이렇게 잘 자"라고 말했다.

최애라는 잠결에 고동만을 끌어안았다. 긴장한 고동만은 최애라의 머리를 만지작거리다 최애라의 이마에 입을 맞췄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