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Y 캐슬' 김서형, 염정아 배신..윤세아 코디할까 [별별TV]

이유경 인턴기자 / 입력 : 2018.12.02 00:06 / 조회 : 88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 방송화면 캡처


드라마 'SKY 캐슬'에서 김서형이 윤세아의 집에 찾아가 윤세아 아들의 '입시코디네이터'가 되어 줄 것을 부탁받았다.

1일 오후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극본 유현미, 연출 조현탁) 4화에서는 김주영(김서형 분)이 노승혜(윤세아 분)의 집에 찾아갔다.

노승혜는 "어서오세요 선생님"이라며 입시코디네이터 김주영을 반겼다. 김주영은 노승혜의 아들 차서준(김동희 분)의 방을 둘러보며 조언을 했다.

한편 한서진은 자신을 떠난 김주영을 잡기 위해 김주영에 황금과 직접 만든 음식을 전달했지만 그대로 돌려받았다. 김주영이 노승혜의 집에 찾아간 것을 알아챈 한서진은 김주영을 찾아가 무릎을 꿇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