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범가족' 박희순, '으른섹시' 한번 더?.."'으른'만 있다" 너스레

동대문=김미화 기자 / 입력 : 2022.08.09 11:25 / 조회 : 570
  • 글자크기조절
image
박희순 /사진= 김창현 기자


배우 박희순이 '으른섹시'를 다시 보여줄 수 있을까.

9일 넷플릭스(Netflix)의 '모범가족' 제작보고회가 서울 동대문 메리어트호텔에서 진행 됐다. '모범가족'은 파산과 이혼 위기에 놓인 평범한 가장 동하가 우연히 죽은 자의 돈을 발견하고 범죄 조직과 처절하게 얽히며 벌어지는 범죄 스릴러다. 이날 제작보고회에는 정우, 박희순, 윤진섭, 박지연, 김진우 감독이 참석했다.

박희순은 '모범가족'에서 조직의 이인자 역할을 맡아 강렬한 모습을 선보인다. 지난해 공개 된 '마이네임'에서 남다른 카리스마를 선보이며 '으른섹시'(어른의 섹시함)을 보여줬던 박희순.

이날 진행을 맡은 박경림은 박희순에게 "이번 작품에서도 다시 한 번 '으른섹시'를 볼 수 있는 것이냐"라고 물었다.

이에 박희순은 "'으른섹시'는 잘 모르겠는데 '으른'은 보여줄 수 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러자 박경림은 "이미 '으른'이신데.."라고 맞받아쳤고 정우는 "이 작품에서 정말 섹시하시다"라고 말해 기대를 불러 일으켰다.

'모범가족'은 오는 8월 12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