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각, 무대 도중 마이크 뺏겼다..돌발 상황에 빛난 대처[종합]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2.09.23 19:57 / 조회 : 711
  • 글자크기조절
image
가수 허각 /사진=홍봉진기자 honggga@
가수 허각이 무대를 하던 도중 한 남성이 난입해 돌발상황이 펼쳐졌다. 그러나 그는 빠른 대처로 신속하게 노래를 이어가 박수를 받았다.

허각은 지난 22일 경상북도 포항시 북구 포항대학교 축제 무대에 섰다. 이날 그는 자신의 곡인 '나를 잊지 말아요'를 열창했다.

이때 한 남성이 허각의 마이크를 빼앗고 "잠을 자지 못했다"며 고함을 지르는 등 위협적인 제스처를 취했다. 이 남성은 스태프들에게 빠르게 제지당했다. 해당 무대를 보고 있던 관객들은 "잠을 못 잤다고 한 거 같다. 놀랐다. 내려가길 바란다"라고 반응했다.

허각은 공연 중단했다가 조금 뒤 무대에 올라 "깜짝 놀라긴 했는데 주변에 계신 주민분들에게 죄송하다. 놀라긴 진짜 깜짝 놀랐다. 어찌됐건간에 여러분들을 위한 시간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금새 마이크를 잡고 다시 중단했던 무대를 마쳤다.

image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모든 상황은 관객들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빠르게 퍼졌다. 돌발 상황이 일어났음에도 침착하게 대응하는 허각의 태도는 박수를 받았다.

이와 관련 허각 소속사 빅플래닛메이드 측은 23일 스타뉴스에 "허각은 (관객 난입 당시) 조금 놀란 것을 빼고 현재 상태는 괜찮다고 한다"며 "해프닝 이후 남은 공연도 잘 마무리했다"고 전했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