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 봉지커플, 가족들에게 연애사실 들켰다

강금아 인턴기자 / 입력 : 2013.01.16 20:29 / 조회 : 2726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 - KBS 2TV 일일시트콤 '패밀리'>


'패밀리' 박희본-심지호 커플이 가족들에게 연애를 한다는 사실을 들켰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시트콤 '패밀리'에서는 '봉지커플' 열희봉(박희본 분)과 차지호(심지호 분)가 가족들에게 차례로 두 사람이 연애를 한다는 사실을 들켰다.

이날 집에 일시적으로 수도가 끊기는 바람에 하루 동안 열희봉네 집에서 지내게 된 차지호는 열희봉과 함께 손을 잡고 밥을 먹여주는 모습 등을 차서준(박서준 분)과 열형범(김형범 분), 열막봉(김단율 분), 궁애자(남능미 분)에게 차례로 들키고 말았다.

이 사실을 알게 된 궁애자는 차지호의 손을 잡고 "우리 손자사위네. 우리 희봉이 잘 부탁한다. 씨암탉이라도 잡아야겠다"라며 기뻐하는 모습을 보였다.

차지호와 열희봉은 열석환(안석환 분)에게만은 두 사람이 사귄다는 사실을 알리지 않으려고 노력했으나 결국 둘이 뽀뽀를 하는 모습을 들키고야 말았다. 이에 당황한 열희봉은 "아니 그게 아니고 지호씨가 숨을 못 쉬어서 인공호흡을 하려고.."라고 변명을 했으나 결국 그가 알아챘으리라 확신하고 열석환에게 사실대로 고백하려했다.

그러나 열석환은 열희봉의 말을 곧이곧대로 믿고 "어쩌다 호흡 곤란이 온거냐"며 "희봉이가 응급 처치를 잘 해서 다행이다"라고 안도하는 모습을 보여 두 커플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차서준과 열우봉(최우식 분)이 둘의 친구로 특별출연한 임시완을 사이에 두고 서로 더 친하다고 경쟁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