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결' 육성재·조이, 농활 소나기 맞고 분위기 달달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5.08.29 17:45 / 조회 : 99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 방송화면


육성재, 조이 커플이 농촌 봉사활동 도중 소나기를 맞으며 달달한 분위기를 전했다.

육성재, 조이 커플은 29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 농촌 봉사활동을 함께 했다. 두 사람은 옥수수를 캐던 도중 소나기를 맞았다. 이후 소나기를 피하기 위해 원두막으로 자리를 옮겼다. 이 과정에서 함께 어깨동무도 하고 손도 잡는 등 달달한 모습을 보였다.

육성재, 조이는 이후 서로 발 사이즈도 물어보는 등 소소한 대화를 나누며 소나기가 멈추길 바랐다.

육성재와 조이는 이후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정말 기억에 남는 순간이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