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회말 교체' 정근우, 왼쪽 무릎 단순 타박상

대전=김지현 기자 / 입력 : 2016.04.14 21:26 / 조회 : 5405
  • 글자크기조절
image
정근우가 몸에 공을 맞은 뒤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



한화 정근우가 몸에 공을 맞아 교체됐으나 다행히 큰 부상을 당하진 않았다.

정근우는 14일 대전 한화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서 6번 타자 및 2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정근우는 7회말 두산의 두 번째 투수 이현호를 상대하던 중 이현호의 초구에 무릎을 맞았다.

이후 한화 관계자는 "정근우가 왼쪽 무릎 위 단순 타박상을 당했다. 현재 아이싱 치료 중이고 병원으로 이동할 계획은 없다"고 말했다.

한편 한화는 2-17로 두산에 완패하면서 3연패 수렁에 빠졌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