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이혼' 배두나 "차태현, 아내가 출연 권했다고"

영등포=윤성열 기자 / 입력 : 2018.10.05 15:11 / 조회 : 144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KBS


배우 배두나가 '최고의 이혼'에서 차태현과 호흡을 맞추는 기쁜 소감을 전했다.

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KBS 2TV 새 월화 드라마 '최고의 이혼'(극본 문정민, 연출 유현기)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극 중 조석무(차태현 분)의 아내 강휘루 역을 맡은 배두나는 이날 차태현과 호흡을 맞추게 된 것에 대해 "영광이다"고 밝혔다. 배두나는 또 "차태현 선배와 함께 하게 돼서 너무 기쁘다"며 "(차태현) 사모님이 많이 권하셨더라. '배두나 씨와 연기했으면 좋겠다'고 했다더라. 감사하다. 실망 시키지 않고 잘 보필하면서 열심히 촬영하겠다"고 전했다.



배두나는 "사실 이 대본을 처음 받았을 때 걱정됐던 것은 리메이크작이라는 거였다"며 "원작이 심지어 일본에서 인기가 있었던 걸작이라 고민이 됐었는데, 대본을 보고 도전할만하다 생각이 들었다"고 설명했다.

배두나는 이어 "내가 하면 잘할 수 있는 연기라는 생각도 들었다"며 "이왕 할 거면 내가 할 수 있는 역할을 하자는 생각에서 결정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최고의 이혼'은 '결혼은 정말 사랑의 완성일까?'라는 물음에서 시작해 사랑, 결혼, 가족에 대한 남녀의 생각 차이를 유쾌하고 솔직하게 그리는 러브 코미디 드라마다. 차태현, 배두나, 이엘, 손석구 등이 출연한다. 오는 8일 오후 10시 첫 방송.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